공지사항

  • 홈
  • 교육정보마당 > Wee센터 사이버상담실
  • 공지사항
  • 프린터
  • 본 사이트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 회원은 공공질서나 미풍양속에 위배되는 내용과 타인의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물에 대하여는 등록할 수 없으며, 만일 이와 같 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회원 본인에게 있습니다.
  • 개인정보보호법에 의거하여 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집주소, 혈액형, 직업 등의 게시나 등록을 금지합니다.
  • 본 게시판과 관계된 게시물 외에 비방, 광고 게시물은 임의로 삭제 합니다.

제목

[책소개] 행동 뒤에 숨은 심리학
작성자민주시민교육지원과 작성일2019/12/30 15:38 조회수: 36

이영직 저 / 스마트비지니스 / 2018.12.05

출판사 서평

인간의 심리에 숨은 ‘속뜻을 이해하기 위하여!’
“한 번만 봐도 어떤 사람인지 꿰뚫어 보는 마음의 시력을 가져라!”
“카오스의 ‘되먹임 현상’부터, 행동경제학의 ‘확증 편향’까지! 인간의 행동 뒤에, 그렇게 깊은 속뜻이?”
“뷔페처럼 골라서 읽는 상식을 뛰어넘는 고품격 심리학!”

미국의 한 자선단체에서 가난하고 어려운 사람들을 자문해줄 변호사를 구하고 있었다. 그러나 가난한 비영리단체라 사례는 시간당 30달러밖에 지급할 수 없었다. 당연한 결과지만 그런 조건에 선뜻 나서는 변호사는 한 명도 없었다. 
이에 고민을 거듭하던 단체장은 기발한 아이디어를 냈다. 돈이 아닌 ‘명예’를 치켜세워 주자는 것이었다. 이렇게 광고를 했다. 
‘이 일은 오직 명예직일 뿐 봉사에 대한 사례는 없습니다!’
그러자 지원자가 몰려들었다. 시간당 30달러를 받으면 C급 변호사 취급을 받지만, 비영리단체의 명예직 변호사라고 하면 A급 변호사가 되는 것이다. 이를 경제학적으로는 해석이 안 되지만, 심리학적으로 해석하면 당연히 그럴 수 있다. 30달러를 받아서 C급 변호사가 되느니, 차라리 무보수로 일하면서 A급 변호사가 되는 게 낫다는 것이다. 
~~~~
이탈리아의 한 교수가 고안한 가상의 설문이다. 
“여기 고위 공직에 출마한 세 사람의 후보가 있다. 여러분은 누구를 선택하겠는가?”
세 후보에 관한 정보는 다음과 같다.

 - A 후보 : 젊어서부터 술, 담배, 마약을 했던 불량소년이었다. 숨겨둔 여자와 자식이 있었다. 나중에는 다리가 불편해서 휠체어에 의존해야 했다. 
 - B 후보 : 어려서부터 말썽꾸러기 학생이었고, 낙제생이었으며, 사관학교도 3수 만에 들어갔다. 줄담배를 피우고 술고래였으며, 괴팍한 성격이어서 사람들이 가까이하기를 꺼렸다. 
 - C 후보 : 독실한 신자였고 금욕주의자, 채식주의자였다. 술과 담배는 입에도 대지 않으며, 애국심이 강해서 전쟁에 나가 훈장을 받기도 했다. 

설문의 결과는 C 후보가 압도적인 지지를 받았다. A는 루스벨트, B는 처칠, C는 히틀러였다. 
~~~~~
중국 중앙민족 대학의 자오스린 교수의 〈〈사람답게 산다는 것〉〉에 나오는 이야기다. 대학의 한 교수가 사랑에 관한 설문 조사를 했다. 

1. 사랑하는 두 남녀가 있었다. 여인은 아름다운 미모를 갖고 있었는데 사고로 미모가 사라졌다. 남자는 그 여자를 계속 사랑할까?

A. 당연히 계속 사랑한다.
B. 사랑하지 않는다.
C. 아마도 계속 사랑할 것이다.

2. 사랑하는 두 남녀가 있었다. 남자는 백만장자였다. 하지만 남자의 회사가 파산해 빈털터리가 되었다. 여자는 그 남자를 계속 사랑할까?

A. 당연히 계속 사랑한다.
B. 사랑하지 않는다.
C. 아마도 계속 사랑할 것이다.

두 질문에 대한 설문 조사는 다음처럼 나왔다.

질문 1 : A 10% B 10% C 80%
질문 2 : A 30% B 30% C 40%

교수는 설문 조사에 대한 결과를 밝힌 후, 다음처럼 말했다. 
“모두들 두 남녀를 연인관계라고 생각했나요? 하지만 첫 번째 질문의 남녀는 부녀관계이고, 두 번째는 모자관계입니다. 다시 두 가지 질문에 답해주세요.” 
그러자 모든 학생이 A를 선택했다. 
~~~~~
이렇듯 인간의 심리는 복잡하기 그지없다. 생각이나 마음은 약 1,000억 개의 신경소자와 1,000조 개의 시냅스(synapse)로 구성되어 있는 뇌(腦)의 활동 산물이다. 
그 복잡하게 얽힌 뇌가 생각하고, 예술을 창작하고, 사랑하는 것은 우리의 뇌가 단순히 복잡하기만 한 것이 아니라 복잡계가 가지고 있는 창발성(創發性) 때문이다. 창발성이란 복잡한 구성 요소들이 의외의 질서를 나타내는 경우를 가리키는 개념이다. 
마크 뷰캐넌은 〈〈사회적 원자(The social atom)〉〉에서 사회로 눈을 돌려 인간 사회의 현상들을 물리적인 방법으로 설명하고 있다. 이론물리학자이자 세계적인 과학 학술지 〈네이처〉의 편집자였던 그는 인간 사회의 부의 불평등, 집단행동의 수수께끼, 역사 변동, 인종주의, 민족 학살, 주식시장의 주가 변동, 헛소문과 루머의 확산 등 온갖 사례들을 ‘사회물리학(social physics)’의 관점을 통해 설명하고 있다. 
물질계가 질량과 전하(電荷)라는 본질적인 특성을 통해 물질의 운동을 설명하는 것이라면, 사회물리학은 사회적인 현상들이 ‘어떻게 일어나는가’를 규명하려는 학문이다. 
~~~~~
마크 뷰캐넌은 개인의 생각이나 행동은 걷잡을 수 없지만, 이들이 집단을 이루면 불과 몇 가지 패턴으로 수렴된다고 말한다. 빅데이터로 사회물리학을 연구한 펜틀런드 교수는 “공식적인 회의보다는 자유로운 대화 속에서 문제 해결의 실마리가 풀린다.”라고 말한다. 이것이 복잡계가 가지는 창발성이다. 
복잡계 이야기를 읽다 보면 카오스라는 단어를 늘 만난다. 이 둘을 혼용하는 사람들도 많지만 엄연히 다르다. 복잡계는 평형을 이루고 있는 선형계와 걷잡을 수 없이 혼란스러운 카오스(choas) 사이에 존재하는 계(system)다. 카오스가 선형계와 확률 사이에 존재하는 영역이라면, 복잡계는 다시 선형계와 카오스 사이에 존재한다는 의미다. 
따라서 때로는 질서정연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또 때로는 무질서의 극치를 달리기도 한다. 날씨처럼 불과 몇 가지 요소들이 서로에게 영향을 주고받으며 증폭되어 예측하기 어려운 상태를 보이는 경우가 카오스라면, 많은 요소가 의외의 질서를 보이는 경우가 복잡계다. 
~~~~~
이 책은 인간의 행동 뒤에 숨어 있는 재미있는 심리 현상들을 파헤치려고 최대한 노력했다. 책 앞부분에서 복잡계, 카오스 이론을 선보인 것은 인간 두뇌활동과 이의 산물인 ‘생각’을 먼저 이해하기 위해서다. 
인간을 이해하는 관문 리비도, 욕심과 탐욕의 경계 님비와 핌피, 무의식에 지배된 확증 편향, 스스로 나를 구속하는 율리시스의 계약,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햄릿 증후군, 마음속에서 꿈틀대는 벌레 마인드 버그, 같은 곳을 보고도 다르게 해석하는 프레임, 합리화를 가장한 인지부조화, 인간의 이성적인 비합리, 기억을 날조하는 자기생산, 비밀이 병이 되는 열병 모델, 집단사고와 집단극단화의 함정, 비합리적인 인간의 경제 행위 등 인간 행동의 이면을 다양하게 다루었다!




[출처 NAVER]


연번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공지 [공지] 2020년 특별교육 의뢰 안내 민주시민.. 2020/01/21 102 특별교육(심리치료)위탁신청서양식.hwp 다운로드+1
공지 [공지] 2019년 상담신청서 및 동의서 중등교육.. 2018/12/31 262 상담신청서(2019)_학교,외부작성용.hwp 다운로드
공지 [공지] 치료기관 상담치료비 청구서 및 종결보고서 중등교육.. 2018/08/03 375 2019년상담치료비청구서및종결보고서.hwp 다운로드
공지 [공지] 2019년 학업중단숙려제 의뢰 양식 중등교육.. 2018/06/11 418 광주광역시교육청민주인권생활교육과_2018학업중단숙려제_학교양식.hwp 다운로드
148 [책소개] 나도 아직 나를 모른다 민주시민.. 2020/04/07 2  
147 코로나19 마음건강지침 안내 민주시민.. 2020/03/24 6 200308_코로나19마음건강지침_국민을위한마음건강지침_포스터-01.jpg 다운로드+2
146 〔책소개〕 선생님, 제 마음이 왜 이렇게 힘들죠? 민주시민.. 2020/02/19 13 11.jpg 다운로드
145 〔책소개〕 사람일까 상황일까 민주시민.. 2020/01/30 15 사람일까_상황일까_띠지.jpg 다운로드
144 현재 보고 있는 게시글[책소개] 행동 뒤에 숨은 심리학 민주시민.. 2019/12/30 36  
143 [책소개] 자존감 수업 민주시민.. 2019/09/02 116  
142 [책소개]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 민주시민.. 2019/08/01 71  
141 [책소개] 타인의 시선을 의식해 힘든 나에게 민주시민.. 2019/07/01 127  
140 [책소개] 엄마의 말하기 연습 민주시민.. 2019/06/05 103  
139 [책소개] 엄마의 첫 심리 공부 민주시민.. 2019/05/02 129  
138 6월 Wee(위)로하는 양육특강 [재연결과 치유의 대화법] 민주시민.. 2019/04/29 135  
137 5월 성(性)장하는 가족 [우리아이 성교육 부모와 함께 해요] 민주시민.. 2019/04/22 146  

맨처음이전 5페이지12345다음 5페이지마지막


  •  
  •